▒ 불교조계종 ▒ -혜인스님, 중국남경중의학대학,불교대학림

불교조계종

종단 종무행정

종단행정서식법문 자료실경전 공부실문서 자료실

Home >종단 종무행정 > 종단뉴스 종단뉴스
총 게시물 2,481건, 최근 1 건
   
6조원 재산 대신 승려의 삶 택한 말레이시아 재벌 2세
글쓴이 : 총무원 날짜 : 2020-08-12 (수) 18:09 조회 : 306



6조원 재산 대신 승려의 삶 택한 말레이시아 재벌 2세




6조원에 달하는 재산 대신 승려의 삶을 택한 말레이시아 재벌 2세가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다.


태국에서 승려 생활을 하는 벤 아잔 시리파뇨는 말레이시아 3대 부호인 아난다 크리슈난의 외아들이다. 시리파뇨는 18살 때 태국인 어머니의 가족을 만나기 위해 태국을 방문했으며, 당시 찾아간 태국의 사찰에서 수도승으로서의 삶에 관심을 갖게 됐다고 한다. 이후 그는 20년 넘게 승려 생활을 하고 있고 현재 태국의 한 숲에 있는 수도원에서 원장을 맡고 있다.


속세를 등진 시리파뇨이지만 가족과 만남은 이어가고 있다. 시리파뇨는 가끔 아버지를 만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탈리아에 있는 아버지를 만나기 위해 가족 소유의 자가용 비행기를 타고 가는 모습이 보도되기도 했다.


막대한 재산을 포기하고 영적인 삶을 택한 시리파뇨를 '현대판 싯다르타'라고 칭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싯다르타는 석가모니가 출가하기 전 태자 때의 이름이다.